> 와인가이드 > 스타의 와인
<스타의와인> 방탄소년단 박지민 .. 샹동 브륏
이나윤 기자  |  sisawin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7.25  04:13: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나무위키

방탄소년단의 메인댄서 박지민

작년 즈음, 방탄소년단이 세대를 막론하고 큰 이슈가 되며 인구에 회자되었다. K-POP 아이돌로는 최초로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공연을 하고 최초로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As)’ 무대에 오르고 빌보드 200 1위를 달성한 것이다. “도대체 방탄소년단이 뭔데, 얘네들이 뭐가 그렇게 대단한데?” 라며 평소 아이돌에 관심없던 사람들도 스스로 자료를 찾아보며 주목을 하기 시작했다.

방탄소년단은 현재 역대 한국아이돌 중 해외 성적 면에서 가장 두드러지는 성과를 보여주고 있는 그룹이다. 북미권에서 방탄소년단의 인기는 상당해서 빌보드에서 무대를 설 당시 존 레전드가 다가와서 시디를 꺼내며 사인을 부탁했다는 믿기힘든 일화도 전해진다.

박지민은 방탄소년단의 리드보컬이자 메인댄서이다. 1995년생으로 부산예술고등학교 무용과에 진학당시 학교 전체 수석으로 입학했고, 무용과에서 전체 수석이 나온것이 박지민이 처음이라서 입학당시에 굉장한 화제였다고 전해진다. 현대무용을 배운덕분인지 그룹내에서 댄스를 할때에도 섬세한 감정표현과 강약조절이 뛰어난데, 방탄소년단의 안무를 맡고 있는 손성득 안무가는 인터뷰에서 “지민이는 탄력이 있고, 무용했던 친구라 선이 예뻐서 소프트한데 강한 매력이 있다”고 언급한 바 있다.

 

   
좌측부터 지민(박지민), 진(김석진), 정국(전정국)

방탄의 술멤버..지민, 진, 정국

방탄소년단은 총 7명의 멤버(진, RM,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중에는 술을 먹지않는 멤버도 있다. 잘 알려진 술마시는 멤버는 지민, 진, 정국으로 이 3명은 해외투어 마지막날이면 투숙하는 호텔방에 모여서 술을 마시며 회포를 푼다고 한다. 방탄소년단은 초기부터 SNS와 콘텐츠플랫폼으로 영향력을 넓힌 그룹인만큼 방대한양의 영상자료들이 제공하는데, 해외투어 영상에서 그들이 마시는 술로 자주 보이는것이 스파클링 와인이다. 아무래도 해외의 호텔에서 룸서비스로 시켰을때 가장 편하게 마실수 있는 가격대와 맛의 술이 와인이여서 그런것으로 보인다.

 

   
ⓒ 유튜브 캡쳐

 

   
ⓒ 유튜브 캡쳐

지민이가 마신와인은 어떤와인?

오빠가 신은것과 똑같은 신발을 신어보고싶고, 오빠가 입었던 옷과 똑같은 옷을 입으며 설레이고.. 학창시절 아이돌을 좋아해본 경험이 있다면 누구나 공감할것이다. 스무살이 지난 아미(방탄소년단 팬클럽 이름)라면, 오빠가 마셨던 와인과 같은 와인을 마셔보면 어떨까.

- 도멘 샹동은 와인을 만든 회사이름 

박지민이 영상에서 멤버들과 함께 마신 와인은 도멘 샹동 브륏(Domaine Chandon Brut)이다. 도멘샹동은 회사이름이다. 모엣샹동과 돔페리뇽을 생산하는 회사인 루이비통모엣헤네시(LVMH)가 프랑스가 아닌 해외에서 스파클링을 생산하는 와이너리를 세운것을 도멘샹동이라 부른다. 아르헨티나 멘도자, 미국 캘리포니아, 호주 빅토리아에 와이너리가 있다. 3개국에서 생산되기 때문에 샹동 브륏의 레이블 하단을 보면 생산 국가가 적혀있다. 레이블 디자인은 3개국에서 생산되는 와인 모두 동일하다. 박지민이 마신 샹동 브륏의 나라까지 파악하기엔 동영상 화질이 너무 좋지않아 정확히 파악할수가 없었다.

도멘 샹동은 모엣 에 샹동이 최초로 프랑스가 아닌 다른 지역에서 포도를 생산한 첫 시도였다. 해외 진출을 결정한 당시 회장이자 창립자 로베르트 장 드 보귀(Robert Jean de Vogu)는 제일 첫 국가로 아르헨티나를 택했는데 “높은 고도와 멘도자의 서늘한 날씨때문에 고품질의 와인을 생산해낼 가능성이 큰 지역”이라 평했다. 2년 정도의 물색끝에 1959년 멘도자의 우코벨리에 포도나무를 심기시작했다. 그들은 자신들이 가지고 있던 노하우를 아낌없이 사용해 샴페인을 만들때 사용하는 양조법으로 스파클링 와인을 만들었다. 이후 1973년 나파벨리에 와이너리를 설립했고 곧이어 1986년에는 호주 빅토리아에 와이너리를 설립했다. 도멘 샹동은 모엣샹동보다 가격이 더 저렴한 편이다.

   
 

- 도멘샹동 브륏의 맛은 ? 

와인 레이블에 브륏(Brut)이 적혀있다면 달지않다라는 뜻이다. 입안에 넣었을때 달콤한 탄산음료보다는 단맛없는 탄산수의 느낌에 좀 더 가깝다. 입에서의 맛은 달지 않지만 코에서는 향긋한 향기가 느껴진다. 흰 복숭아와 파인애플, 아침에 빵집을 지나갈때 나는 고소한 빵굽는 냄새같은 것들이 기분좋게 어우러지며 함께 느껴진다.

-도멘샹동 브륏을 맛있게 먹는 팁은?

맛있게 마시는 팁으로는, 냉장고에 넣어서 시원하게 냉각해서 마시거나, 혹은 얼음을 몇조각 넣어 시원하게 마셨을때 더 맛있다. 마치 콜라를 마실때 시원하게 먹거나 얼음을 넣었을때 더 맛있는것과 비슷한 원리다.

또한, 와인은 궁합이 맞는 음식과 함께 먹었을때 더욱 맛있어 지는 신기한 술이기 때문에 음식짝꿍을 잘찾아서 매칭하면 더욱 풍성하게 와인을 즐길수 있다. 도멘 샹동 브륏과 잘어울리는 음식은 해산물이 들어가면서 짭쪼롬한 요리(오징어튀김)나 사시미(광어나 우럭), 혹은 약간 크리미함이 느껴지는 시저샐러드, 달콤한 소스를 곁들인 돼지고기 구이, 구운치킨등이다. 

이나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터뷰
스타의 와인
최근인기기사